LOCATION   NOTICE   NEWSLETTER BOOKMARK
     

소식/자료

하나로소식
언론보도
뉴스레터
법률칼럼
판례와 법률정보



뉴스레터

하나로소식

법률칼럼

HOME > 소식/자료 > 법률칼럼
법률칼럼 - 글읽기
<상가 권리금 회수를 위한 절차와 방법>
작성자 : 이병재 ㅣ 조회수 : 366

<상가 권리금 회수를 위한 절차와 방법>

 

 

Q. A는 대구 중구 골목에서 7년 동안 제과점 프랜차이즈를 운영하였습니다. 그런데 최근 상가주인 BA에게 계약만료를 이유로 나가 달라는 통보를 했습니다. A는 계약을 갱신하여 2년 더 연장해주기를 요구했으나, B는 직접 상가를 운영하겠다면서 이를 거부하였습니다. 그래서 AB에게 최초 상가를 임차할 때 전 임차인에게 지급한 권리금을 돌려달라고 요구했습니다. 그러자 B는 자신이 권리금을 받은 사실이 없고, 직접 상가를 사용할 것이기 때문에 권리금 반환의무가 없다면서 A의 권리금 반환을 거절했습니다. 이 경우 임차인 A는 권리금을 반환받을 수 있을까요?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약칭 상가임대차법)은 상가 임대차계약의 갱신, 권리금, 임대보증금 우선변제 등에 대해 규정하고 있습니다. 권리금 보호에 대해서는 2015. 5. 상가임대차법을 개정하면서 신설하였습니다. 상가임대차법 제10조의 4 1항에 의하면 임차인은 임대차계약 종료일로부터 3개월 전까지 기간 동안 새로운 임차인을 섭외하여 권리금계약을 맺고, 임대인과 신규 임차인 사이에 임대차계약 체결을 주선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임대인은 정당한 사유 없이 임차인이 주선하는 자와 임대차계약을 거절하거나, 임차인이 새로운 임차인으로부터 권리금을 지급받는 행위를 방해할 수 없습니다.

 

위 사례에서 A는 주변 공인중개사 사무소를 통하여 새로운 임차인 C를 섭외했고, C와 사이에 자신이 7년 전에 당시 임차인에게 지급했던 권리금보다 더 많은 권리금을 지급받는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그 후 해당 상가를 호프집으로 이용할 생각인 C는 상가주인 B를 만나 임대차계약 체결을 요구하였으나, B는 직접 아이스크림 가게를 운영하겠다면서 임대차계약을 거절하였습니다.

 

만약 B가 신규임차인이 되려는 C에게 임대차계약을 체결하되 월임료를 현재 시세인 월 100만원의 2배인 200만원을 요구하는 것도 위 규정상 임차인의 권리금 수령을 방해하는 행위에 해당됩니다. 따라서 B는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A가 주선한 C와 적절한 임료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해야 합니다.

 

그런데 만약 임대인 B가 계속하여 새로운 임대차계약 체결을 거부하면 AB의 계약체결을 강제할 수 있는 법적인 방법은 없습니다. 이 경우에 A는 상가임대차법 제10조의 4 3항에 따라 B에게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고, 손해배상액은 C가 권리금으로 지급하려고 했던 1억원과 임대차 종료 당시의 주변 권리금 시세 중 낮은 금액입니다.

 

임차인 A가 권리금 회수, 손해배상을 청구하기 위해서는 임대차가 종료 전에 미리 신규임차인의 주선을 준비해야 합니다. 임대차 종료 3개월 전부터 임차인은 권리금회수에 대한 절차를 임대인에게 요구할 수 있지만, 미리 임대인의 계약갱신 여부를 확인하고 여유 있게 신규임차인을 섭외하는 것이 좋습니다. 임대차가 종료하면 임차인은 권리금 회수기회를 행사할 수 없고, 급하게 임차인을 찾다보면 권리금계약 등을 불리하게 체결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한편 임대차계약이 5년 이상 지속된 상가에 대해서는 임차인에게 계약갱신권이 없고, 이 경우에 권리금 회수가 보장되는지 여부에 대해 아직 대법원의 확립된 판례는 없고, 하급심은 판단은 엇갈리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경우 미리 권리금 회수를 포기하기 보다는 위와 같이 권리금 회수를 위한 준비를 하고, 적극적인 대응을 하는 것도 고려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법무법인 우리하나로

변호사 이병재


작성자
비밀번호

  목록

법률칼럼 - 글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3   <공사도급계약의 합의해제와 손해배상청구> 남호진 18.02.09 394
52   <분양 안내 광고 중 허위, 과장 광고로 인정한 사례> 남호진 18.02.09 607
51   <수급인의 하자담보책임 적용 법률, 하자담보 책임 기간> 남호진 18.02.09 420
50   <집합건물 하자 분양계약해제 가능여부> 남호진 18.02.09 280
49   <채권양도통지 이행청구권이 포괄적금지명령 대상인지 여부... 남호진 18.02.09 308
48   <채무자인 법인이 파산선고시 기술신용보증기금의 구상금 ... 남호진 18.02.09 610
47   <건설공사와 토지에 대한 유치권> 남호진 18.02.09 418
46   <친권자와 미성년자 자녀들 사이의 이해상반행위의 효력> 남호진 18.02.09 384
45   <상호와 상표등록> 김판묵 18.01.23 587
44   <수급인의 하자담보책임, 확대손해로 인한 채무불이행책임 ... 남호진 18.01.03 718
43   <토지 명의신탁은 무효, 명의자와의 거래는 유효> 이병재 17.12.27 406
42   <김영란법 3·5·10 조항은 언제 적용되는가> 류제모 17.12.27 274
41   <경영난에 빠진 중소기업의 마지막 탈출구 기업회생절차> 성상희 17.11.29 353
40   <건설공사와 유치권 행사> 남호진 17.11.28 540
39   <이혼 후 양육비로 지급할 위자료와 상계가 가능한지 여부> 김판묵 17.11.16 361
38   <하도급대금을 대물로 지급하는 약정이 유효할까요?> 남호진 17.11.15 337
37   건설공사에서 선급금과 관련된 법률문제 남호진 17.11.15 569
36   <주식회사 소수파 주주의 회계장부열람청구권> 성상희 17.10.31 388
  <상가 권리금 회수를 위한 절차와 방법> 이병재 17.10.16 367
34   <대구건설전문변호사 남호진 - 건축착공기간 경과를 이유로... 남호진 17.10.13 366
  1  |  2  |  3  |  4  |  5  |  6  
 
copyright (C) 2015 WOORIHANALAW all rights reserved.   법률상담 053-756-4600   E-mail: hanalaw@hanalaw.co.kr